[Deep Learning이란 무엇인가?] 딥러닝이란?

[Deep Learning이란 무엇인가?] 딥러닝이란?


이번 포스팅에서는 딥러닝이 무엇인지, 기존의 뉴럴네트워크와 다른 점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포스팅하려고 한다.

Artificial Neural Network란?

인류는 과거부터 생각하는 기계를 만드려는 노력을 해왔다.
그 과정에서 다양한 시도들이 있었고, 결국 고안해낸 방법은 인간의 뇌를 프로그래밍
해보자는 것이였다. 이런 발상이 가능했던 것은 현대에 이르러 인간의 뇌의 구조를 어느 정도 알 수 있었기 때문이기도 하고 이 구조가 생각보다 단순하다는 점도 있었다.

인간의 뇌는 이 뉴런이라고 불리는 세포들의 집합체이다. 이 뉴런들은 그냥 어떠한 신호를 받은 후에 변조한 다음 다시 전달하는 세포인데, 뇌는 결국 이 뉴런들이 그물망처럼 연결되어있는 구조인 것이다.
결론적으로 인간의 뇌의 구조는 굉장히 복잡하게 연결되어있지만 그 연결체인 뉴런 자체는 놀랍도록 단순한 구조로 되어있었다는 것이 된다.

뉴런들은 수상돌기에서 input신호를 받아 축색돌기로 output신호를 전송하는 구조인데 이때 다음 뉴런으로 신호가 전달되기 위해서는 일정 기준, 즉 threshold 이상의 전기 신호를 넘겨야한다. 좀 더 자세히 알아보자면 대략 다음 순서를 따른다고 한다.


  1. 뉴런에 연결되어 있는 여러 개의 시냅스로 부터 신호를 받는다.
    이때 신호는 분비된 화학물질의 양($x$)과 분비되는 시간($w$)의 곱으로 나타내어 질 수 있다.

  2. 여러 개의 시냅스로부터 받은 여러 개의 신호를 합친다.

  3. 다음 시냅스로 전달하기 전에 특정한 값($b$)이 더해진다.

  4. 이 값이 특정 임계점을 넘어가면 신호가 다음 시냅스로 전달된다.


그냥 순서만 보면 꽤 간단해 보인다. 그럼 이걸 기계로도 만들 수 있지 않을까? 라는데서 출발한 것이 Artificial Neural Network인 것이다. 이 뉴런의 작동방식은 다음과 같이 도식화 될 수 있다.

수식으로 나타내면 다음과 같다.

$$f(\sum\limits_{i=1}^n x_i w_i + b)$$

이때 이 함수 $f$를 Activation Funcntion이라고 하고 이 함수는 함수 내부의 값이 threshold를 넘어가면 1을 리턴하고 아니면 0을 리턴하는 함수이다.
이것이 하나의 뉴런이라고 생각하면 이 뉴런을 여러 개 모아본다면 대략 아래와 같은 구조가 될 것이다.

그리고 이런 형태의 기계는 이미 1950년대에 개발되어 ANDOR문제 같은 선형방정식은 풀 수 있을 정도였다.

암흑기의 도래

자 그럼 여기서 한가지 의문이 생긴다.

아니 지금은 21세기하고도 18년이나 지난 2018년인데, 1950년대에 이미 저기까지 개발이 됐으면 지금은 로봇이 나 대신 일도 해주고 어? 빨래도 해주고 어? 해야하는 거 아니냐!

하는 생각이 들 수도 있다. 우선 아까 말한 ANDOR를 다시 보자.

ANDOR는 선형방정식이기 때문에 1950년대에 개발한 Single Layer Network를 적용한 기계로도 이런 문제를 푸는 건 별로 어렵지 않았다.
여기까지 성공한 사람들은 대박이다. 이제 금방 기계가 걷고 뛰고 말도 할 수 있겠구나! 라고 생각했지만.. XOR가 등장하면 어떨까?

와 이건 어떻게 선을 그어도 도저히 답이 없다. XOR는 두개의 인풋이 같지 않으면 true인 논리식이다. 굉장히 단순해보였지만 XOR는 선형방정식이 아니기 때문에 직선으로는 50%의 정확도밖에 낼 수 없었다. 여기까지 직면한 사람들은 좌절하게 된다.

We need to use MLP, Multi Layer Perceptrons.
No one on earth had found a viable way to train MLPs good enough to learn such simple functions.

Perceptrons(1969)Marvin Minsky

결국 1969년 Marvin MinskySingle Layer Network로는 XOR문제를 풀 수 없다는 것을 수학적으로 증명한다. Multi Layer Network로는 가능한데 아무도 학습시킬 수 없다고 했단다.
이 이유에 대해서 좀 더 알아보고 싶어서 Perceptrons의 구문을 찾아보니

it ought to be possible to devise a training alhorithm to optimize the weights in thie using, say, the magnitude of a reinforcement signal to communicate to the net the cost of an error. We have not investigated this.

Perceptrons(1969)Marvin Minsky

라고 한다. 구글링 하다보니까 Perceptrons라는 책은 XORSingle Layer Network로 왜 학습이 안되는 지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설명하고나서

어…음 Multi Layer Network로 학습시키면 되는 건 알겠는데 어떻게 해야하는 지는 아직 잘 모르겠다.

정도로 쓴 책이라는 의견도 있었다.
어찌됐던 이 책으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실망을 하게 되고 이로 인해 Neural Network라는 학문 자체가 암흑기에 빠지게 된다.

다시 재기의 시간

1974년 Paul Werbos 는 자신의 박사학위 논문에 Backpropagation이라는 알고리즘을 게재하게 된다.
그러나 슬프게도 아무도 관심을 가지지 않았고 심지어 Perceptrons의 저자인 Marvin Minsky 마저도 관심을 안가져줬다고 한다. 심지어 1982년도에 다시 논문을 발표하게 됐는데 이때도 그냥 묻혔다고 한다…
그러다가 1986년, Geoffrey Hinton 이 독자적으로 이 알고리즘을 다시 발견하고 발표하게 되면서 주목을 받게된다. 어쨋든 이 알고리즘으로 인해 Multi Layer Network의 학습이 가능하다는 사실이 알려지고 다시 Neural Network 학문은 활기를 띄게 된다.
Backpropagation이라는 알고리즘의 구조는 간단하다. 그냥 말 그대로 에러를 output에서 가까운 쪽부터 뒤로(Back) 전파(Propagation)하는 것이다. 그래서 역전파알고리즘이라고도 불린다.
Backpropagation에 대해서는 다음 포스팅에서 다시 다루도록 하겠다.

이상으로 Deep Learning 첫번째 포스팅을 마친다.

Your browser is out-of-date!

Update your browser to view this website correctly. Update my browser now

×